[동영상]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특허정보 박람회인 ‘PATINEX 2021’ 개막식에서는 ‘대전환 시대의 지식재산전략’이라는 주제로 이광형 카이스트 총장의 기조연설이 진행됐다.

특허데이터의 다양한 활용 전략을 공유할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특허정보 박람회인 ‘PATINEX 2021’ 이 6일(월)부터 10일(금)까지 5일간 온라인으로 열린다.

17회째를 맞는 올해 행사는 “디지털 전환시대, 지식재산 데이터의 전략적 활용”이라는 주제로, 국내외 30여개 기업·기관들이 참가해 기술조사ㆍ분석, 기술사업화, 법률상담 등 다양한 지식재산정보 서비스를 선보인다.

PATINEX 2021 행사 참가 및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www.patinex.org/2021/main.do)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PATINEX 2021 행사 홈페이지 :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특허정보 박람회인 ‘PATINEX 2021’ 이 6일(월)부터 10일(금)까지 5일간 온라인으로 열린다.

‘지식재산정보’ 서비스 상시 연결 플랫폼… ‘PATINEX 상시 홈페이지’

개막식에서는 ‘대전환 시대의 지식재산전략’이라는 주제로 이광형 카이스트 총장의 기조연설이 진행되며, 이후 ‘오픈소스와 MS’, ‘스마트 축산시대 속 지식재산’ 등 미래기술과 지식재산을 주제로 하는 다양한 사례발표가 이어진다.

온라인 행사장은 주제 및 신제품 발표 등이 이루어지는 ‘컨퍼런스관(개막식, 사례발표, 신제품 발표관 등)’과 다양한 지식재산정보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체험․전시관(온라인 전시관, 체험/이벤트관 등)’으로 구성된다.

이와 동시에 ‘신제품 발표관’에서는 국내외 지식재산정보 서비스 기업들이 새로 출시한 다양한 서비스를 소개하고, 주요국 특허청(한국, 미국, 유럽, 일본, 중국, 싱가포르)에서도 지식재산 데이터 제공 및 활용정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PATINEX 상시 홈페이지’를 운영해 지식재산정보 서비스업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유도하고 지식재산정보 서비스 수요자와 공급자가 상시 연결될 수 있는 플랫폼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특허청 박종주 정보고객지원국장은 “특허데이터는 디지털 전환시대에 기업들이 미래 첨단기술과 산업의 흐름을 읽어내 기술개발 방향 등을 설정하도록 도와주는 핵심 도구”라면서“이번 ‘PATINEX 2021’ 행사에 참여한 많은 기업들이 특허데이터를 전략적으로 활용해 기술·경영전략 수립의 통찰력을 얻을 수 있기”를 기대했다.

박경일     kips121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