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영업비밀 유출 경험이 있는 원진월드와이드는 지난해 ‘영업비밀 관리체계 심화컨설팅’ 사업에 참여해 내부 규정을 다시 정비했다. 또한 회사 사업내용, 인적구성 및 기업규모 등을 감안해 현실적으로 실행 가능한 영압비밀 관리 방안도 마련했다.윤병로 대표는 “영업비밀 유출 사건을 겪고 나름 정비를 해왔으나, 법적으로 인정받기 위해서는 더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는 것을 심화컨설팅을 통해 알게 됐다”고 말했다.

영업비밀은 ‘비밀관리성’이 충족되어야 법적으로 보호받을 수 있으며, 기업규모․정보의 양과 중요성 등이 종합적으로 고려되고 있어 기업이 어느 수준으로 비밀관리 조치를 수행하여야 하는지 스스로 판단하고 이행하기에는 어려움이 있다.

이에 특허청은 기업이 영업비밀 관리체계를 도입․구축하도록 영업비밀 전문가(변호사, 보안전문가)를 파견하여 맞춤형으로 지원하는 ‘영업비밀 관리체계 심화컨설팅’을 제공한다.

영업비밀 관리체계 심화컨설팅 : 영업비밀 표준관리체계를 바탕으로 취약점을 파악해 비밀등급 분류, 서식․규정 검토, 비밀자료 분리․보관 등 업무상 관리체계 개선을 지원한다. CEO를 포함한 전 직원 교육 및 영업비밀 보호 선포식을 통해 영업비밀 보호 인식제고도 함께 추진한다. 특히, 직원들이 보유자산을 목록화하고 분류하는 작업에 참여함으로써 영업비밀에 대한 기본적 소양을 함양하게 되어 컨설팅 이후 지속적인 관리에도 도움이 된다.

영업비밀 관리체계 심화컨설팅 부문별 세부내용

올해에는 상·하반기 2회 공모를 통해 중소․중견기업, 대학, 공공연구기관을 대상으로 각각 30개, 총 60개 를 선정할 계획이며, 상반기는 2월 22일(월)부터 3월 10일(수)까지 모집한다.

특허청 정연우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영업비밀로 보호받기 위해서는 유출 이전에 사전관리가 핵심인 만큼 이번 심화컨설팅을 통해 기업 현실에 맞는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임직원의 영업비밀 보호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영업비밀 관리체계 심화컨설팅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신청 절차는 영업비밀보호센터 홈페이지(www.tradesecret.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경일     kips121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