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재산 관련 국내 최고(最古)의 전통을 자랑하는 한국지식재산학회 신임회장으로는 김원오(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교수가 선출됐다. 신임회장은 향후 2년간 지식재산학회를 이끌게 된다.

김원오 신임 지식재산학회장

김원오 신임 회장은 “급변하는 디지털플랫폼 경제환경속에서 우리가 선진국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서는 미래사회와 가치에 대한 새로운 합의와 설계가 데이터 자산과 지식재산에 대한 전략적 분석 및 인식의 토대하에 이루어 져야 한다”라며 “학회는 앞으로 탈규모의 경제시대에 지식재산의 역할과 방향성에 대해 연구하고 후속 학문세대를 정착시켜 우리나라 산업발전에 보탬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단법인 한국지식재산학회(회장 손원 특허법인 C&S대표)는 2020년도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신임회장 및 감사 선출 승인 △2019년도 주요 사업보고 및 결산 △2020년도 주요사업 및 예산안에 대한 안건보고 및 고문추대 등 안건을 의결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김원오 신임 회장 선출과 함꼐 김영민 전 특허청장 등이 새로운 고문으로 추대됐다.

사단법인 한국지식재산학회는 지식재산 및 관련 제도에 관한 국내외 이론과 실무에 대한 연구를 촉진해 지식재산 분야 학문간 융합발전과 국제적 유대를 강화하고, 지식재산에 관한 지식을 보급하여 인적 네트워크 구축과 정책제언을 추진해왔다. 국가발전에 이바지하는 것을 목표로 1966년도에 설립된 자식재산학회는 올해 54주년으로, 지식재산 관련 국내 최고(最古)의 전통을 가진 학회이다.

주상돈    newsdjoo@gmail.com